2024.2.26 월 09:08
> 뉴스 > 군정소식
     
진천군, 맞춤형 비료 공급기관 2년연속 최우수 수상
2011년 11월 03일 (목) 20:37:38 진천뉴스 kcpphs@hanmail.net

진천군이 친환경농업 조기 확산과 국토환경 보존 기능향상을 위해 농림수산식품부가 주관한 맞춤형비료 시상 평가에서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맞춤형비료 공급 최우수기관에 수상되는 영예을 안았다고 지난 11월3일 밝혔다.

군은 토양검정을 실시한 후 결과에 따라 맞춤형비료를 선정하여, 지난 3월에 벼 재배 농업인을 대상으로 5,036ha에 맞춤형(밑거름)비료 79,220포 801백만원을 지원했고, 7월에는 맞춤형(이삭거름)비료 36,390포 240백만원을 농업인에게 무상으로 공급 하는 등 생거진천 고품질쌀 생산에 총력을 기울인 결과라고 전했다.

또한 맞춤형비료사용 점유비(관행복비 대비), 교육, 홍보, 토양검정 실적 및 검정결과 활용도, 맞춤형비료의 조기 정착을 위한 기관의 참여의지 등 전 분야를 평가한 결과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2년 연속 맞춤형비료 공급 최우수기관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게 됐다고 밝혔다.

시상은 오는 16일 강원도 횡성 현대 성우리조트에서 열리는 2011맞춤형비료 시상 및 연찬회에서 수여받게 된다.

군 관계자는 “앞으로도 농업기술센터와 긴밀한 협조로 토양검정 결과를 토대로 토양에 맞는 맞춤형비료를 선정 공급하여 차별화 된 고품질 생거진천쌀을 생산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진천군, 디지털방송 전환에 따른 취약계층 지원 사업 추진

진천군은 아날로그방송 종료에 따른 TV시청권 보호를 위해 11월 7일부터 12월 31일까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디지털 전환 지원사업 접수를 실시한다.

디지털전환 취약계층 지원 대상은 기초생활수급권자, 차상위계층(자활사업 참여자, 의료비 본인부담 경감자, 장애(아동)수당 수급자, 장애연금(부가급여) 수급자, 한부모가족 보호대상자), 시청각장애인, 국가유공자 중 아날로그 TV를 보유한 지상파 직접수신 가구가 해당된다.

지원대상 가구는 본인 선택에 의해 디지털컨버터 1대 무료지원 또는 정부 지정 디지털 TV 구매시 구매보조금(10만원) 중 1가지를 지정하여 신청이 가능하다.

한편, 이번 접수는 2012년 12월 31일 새벽 4시 아날로그TV 방송 종료에 따라 아날로그 TV로 지상파 방송을 직접 수신하는 가구는 컨버터를 설치하거나 디지털 TV로 교체해야 TV 시청이 가능하기 때문에 실시하게 됐다고 전했다.

군 관계자는 “지원 대상자는 읍․면사무소와 인터넷 민원 24(www.minwon.go.kr) , OK주민서비스(www.oklife.go.kr)를 통해 지원신청하면 된다.”며 “취약계층이라도 디지털 TV 보유가구 및 케이블TV 등 유료방송 가입가구는 혜택을 받을 수 없다.”고 말했다.

진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진천뉴스(http://www.ji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4.10 총선]=충북 국힘 정우택·
[진천]=진천군 이월면 사지마을, 지
[진천]=진천경찰서 덕산지구대 찾아가
[주요]=역시 진천군, 고용률 70.
[4.10총선]=임호선, 민주당 중부
[주요]=진천군, 모든 세대가 찾는
[주요]=진천군, 모든 세대가 찾는
[4.10총선]=증평·진천·음성 경대
[미담]=충북소주-서울장수, 제63회
[진천]=진천종합스포츠타운 다목적체육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진천군 진천읍 상산로 55-2 | 전화 010-5433-0391 | Fax 043-533-7101
제호 : 진천뉴스 | 등록번호 : 충북아00051 | 등록일 : 2010.12.28 | 발행인ㆍ편집인 : 박홍수 | 편집국장 : 손근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근무
Copyright 2010 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i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