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4.23 화 01:21
> 뉴스 > 사회.지역이슈
     
[주요]=올해 충북 땅값 지난해보다 8.25% 상승
청주시 서원구 9.47%로 상승률 가장 높아, 충북 금싸라기 땅은 청주타워… ㎡당 1천120만원
2021년 02월 03일 (수) 05:07:21 진천뉴스 kcpphs@hanmail.net

청주시 상당구 북문로1가 청주타워 부지가 ㎡당 1천120만원으로 충북에서 가장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싼 땅과 비교하면 무려 4만 배 차이가 난다.

도는 올해 표준지 2만7천523필지의 적정가격을 결정·공시했다고 2일 밝혔다.

지가 상승률은 8.25%로 지난해(3.78%)보다 4.47%p 상승했으나 전국 평균 상승률(10.39%)보다는 낮다.

이 중 청주 서원구 상승률은 9.47%로 청주~세종, 문의~신탄진 도로와 현도산업단지 개발, 실거래가 등이 반영돼 가장 높게 기록됐다.

이어 청주 흥덕구 9.26%, 옥천군 9.10%, 괴산군 8.47%, 진천군 8.31%, 청주 청원구 8.26%, 청주 상당구 7.67%, 단양군 7.60%, 충주시 7.59%, 제천시 7.25%, 영동군 7.18%, 증평군 6.90%, 보은군 6.81%, 음성군 6.81% 순이다.

도내 표준지 최고지가는 청주타워 부지로 지난해 보다 ㎡당 60만원 상승했다.

반면 상당구 문의면 소전리의 임야는 지난해보다 15원 오른 ㎡당 270원으로 도내에서 가장 싼 땅으로 조사됐다.

표준지 공시지가는 국토교통부 홈페이지(www.molit.go.kr)와 시·군청 민원실(지가업무 담당부서)에서 오는 3월 2일까지 열람할 수 있다.

열람기간 내 국토교통부 부동산공시가격알리미홈페이지(www.realtyprice.kr:447) 또는 시·군 민원실을 통해 이의신청할 수 있다.

 

진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진천뉴스(http://www.ji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주요]=농업인 고춧가루 가공사업장
[주요]=제18회 충북 장애인도민체육
[새인물]=이재철 진천군학운위협의회장
[주요]=보재 이상설 선생 순국 10
[주요]=2024.새롭게 바뀐 생거진
[주요]=진천군체육회 2024. 봄
[주요]=충북최초 완전히 새로운 진천
[진천]=진천군의회, 제320회 임시
[진천]=진천군의회, 제320회 임시
[진천]=제320회 진천군의회 임시회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진천군 진천읍 상산로 55-2 | 전화 010-5433-0391 | Fax 043-533-7101
제호 : 진천뉴스 | 등록번호 : 충북아00051 | 등록일 : 2010.12.28 | 발행인ㆍ편집인 : 박홍수 | 편집국장 : 손근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근무
Copyright 2010 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in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