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5.23 목 09:02
> 뉴스 > 사회.지역이슈
     
낙농가 위해 설립한 낙농진흥회, 알고보면 직원진흥회? 민주당 정범구 국회의원 밝혀
집유비로 운영되는 진흥회 직원 1인당 평균 연봉 9100만원에 달해
2011년 09월 15일 (목) 10:05:50 진천뉴스 kcpphs@hanmail.net
   

우유 가격 안정과 낙농산업 발전을 위해 설립한 낙농진흥회가 방만하고 부적절하게 운영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회 농림수산식품위원회 정범구 의원(충북 증평·진천·괴산·음성)이 낙농진흥회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낙농진흥회 임직원 24명에 대한 평균 연봉은 인건비와 복리후생비를 합해 9,100만원에 달하고 있다고 밝혔다.

진흥회 법인카드 집행내역을 보면 직원 1인당 연간 100만원이 넘는 상품권을 수차례 구입해 나눠줬고(2010년, 임직원 20명에게 4차례에 걸쳐 155만원씩 지급), 2011년 상반기에만 상품권 4500만원 어치를 샀다. 생일축하금(10만원, 10년 근속시에는 100만원), 배우자와 모친의 병원입원비까지 진흥회가 부담하는 한편 이모의 조의금도 지급하는 등 원칙없는 복리후생 지출이 상당부분 발견됐다고 지적했다.

선진 낙농산업 견학을 위해 간 오세아니아 출장 또한 방만한 비용처리가 다수 나타났다. 이사와 감사가 출장을 간 것으로 보고서가 작성되었지만, 실제로는 이사와 감사가 아닌 자가 출장을 다녀왔다. 또 참석자 중 한 명은 몇 일 늦게 출발하여 거의 일정을 소화하지 못하고 돌아왔음에도 불구하고 일비, 숙박비, 식비(157만원)를 모두 지불한 것으로 보고했다.

또 다양한 낙농산업 활성화를 위한 마케팅을 실시한다며 개최한 행사들도 과도한 예산집행으로 이어졌다. 2010년까지 매년 개최됐던 ‘ilovemilk 어린이 영어 말하기대회’의 2009년 한 해 행사비를 분석해 보면 총 2억 1,700만원 중 홍보비로 8천만원을 사용했지만 원고접수는 목표치에 미달됐다고 밝혔다.

학교 우유급식 담당 공무원 연찬회를 1박 2일로 2009년 3200만원, 2010년 3900만원을 들여 개최했는데 대부분은 숙박비와 식비로 지출됐다고 지적했다.

이 외에도 작은 비용이지만 결혼과 화환을 위한 인사장 인쇄비(25만 2천원), 화장실 TV 구입비(66만 8천원) 등 납득할 수 없는 사유의 비용지출도 다수 발견됐다고 밝혔다.

정 의원은 낙농진흥회의 이 같은 방만한 경영에 대해 “이상기후와 사료값 폭등, 구제역까지 낙농가의 영업환경은 그야말로 최악인 상황에서 낙농가들의 집유비로 사업비를 충당하는 낙농진흥회의 원칙없는 운영이 실망스럽다”고 지적했다.

덧붙여 “ 낙농진흥회는 단체 자체의 사익만을 채우지 말고, 구제역과 FTA로 힘든 낙농가를 돕고 우리나라의 낙농산업 발전을 위해 낙농가들의 고통과 시련을 함께 극복할 수 있는 단체로 거듭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낙농진흥회는 ‘낙농산업의 구조 개선, 원유와 유제품의 수급 조절, 가격 안정과 유통 구조의 개선을 통하여 낙농업과 낙농 관련 산업의 발전에 이바지함을 목적’으로 「낙농진흥법」에 의거해 설립된 단체이다.

유가공업체, 낙농농가, 농협 등이 회원으로 소속돼 있고 농림수산식품부 축산정책국장(당연직)과 낙농관련 학회, 소비자단체 및 각 협회에서 추천한 14명의 이사로 이사회가 구성된다. 낙농진흥회의 사업비는 우유가격에 포함되는 집유비(42.38/ℓ) 중 일부(6원/ℓ)를 출연해 사용하고 있다.

원유가격은 낙농진흥회의 이사회에서 결정되는데, 지난 석달간 난항을 겪었던 원유값 협상에서 보았듯이 당시 제대로 된 중재자 역할을 하지 못해 비판을 받아왔다.

 

진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진천뉴스(http://www.jin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주요]=송기섭 “도민체전 성공개최
[진천]=송기섭 진천군수, 바이바이
[주요]=진천군의회 관광활성화 현지조
[주요,화보]=진천군사회복지협의회,
[진천]=한국농어촌공사 진천지사, 농
[주요]=진천군의회, 김성우-윤대영
[주요]=진천군의회, 제321회 임시
[주요]=진천군, “‘초평호 미르30
[주요]=충북혁신도시 진천상신초학부모
[주요]=진천 농다리, 충북 최고 관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청소년보호정책
진천군 진천읍 상산로 55-2 | 전화 010-5433-0391 | Fax 043-533-7101
제호 : 진천뉴스 | 등록번호 : 충북아00051 | 등록일 : 2010.12.28 | 발행인ㆍ편집인 : 박홍수 | 편집국장 : 손근무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근무
Copyright 2010 진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innews.kr